로고

삼성물산, 모든 브랜드 홈IoT '홈닉'으로 제어

김아름내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10:19]

삼성물산, 모든 브랜드 홈IoT '홈닉'으로 제어

김아름내 기자 | 입력 : 2024/07/09 [10:19]

삼성물산은 모든 브랜드 홈IoT를 ‘홈닉(Homeniq)’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IoT 전문기업 ‘아카라라이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 홈닉 앱의 매터Matter기술 연동 개념도  © 삼성물산

아카라라이프는 매터 인증을 취득한 스마트 허브, 전동 커튼, 조명 등 다양한 스마트홈 제품 공급과 연결 플랫폼을 제공하는 IoT 전문 기업이다.

 

IoT 서비스는 세대의 월패드를 통한 빌트인 기기 제어로 시작해 일괄 소등·음성 인식 등 스마트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능형 홈으로 점차 발전했지만 브랜드별 상이한 규격의 표준 적용으로 기기와 플랫폼의 상호 호환이 보장되지 않는 불편함이 있었다.

 

삼성물산은 매터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거실과 주방 등 집안 곳곳의 가전과 IoT 기기를 브랜드와 상관없이 홈닉 앱 하나로 직접 제어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의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신규 단지에는 매터 기반의 스마트홈 기기를 설치하고, 기존 주거단지에는 플랫폼 연동을 위한 스마트 허브 연결 등 시스템을 구축한다. 홈닉을 사용하는 입주민 누구나 손쉽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예정이다. 

 

여기에 AI(인공지능) 기술을 더해 사용자의 생활 패턴을 인식하고 시간에 맞게 자동으로 전동 커튼, 조명, 에어컨 등 다양한 기기들을 제어하는 고객 맞춤형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다.

 

김명석 삼성물산 주택사업본부장(부사장)은 “건설사 최초로 아파트 앱을 통해 매터 기반의 다양한 스마트홈 기기들을 지원하는데 큰 의의가 있으며, 입주민의 편의성 향상과 함께 일상에 혁신을 가져다줄 새로운 경험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물산의 홈플랫폼 홈닉은 이달 말 분양을 앞두고 있는 래미안 원펜타스를 비롯해 현재까지 총 16개 단지에 적용하는 등 서비스를 넓혀가고 있다.

 

도시정비뉴스 김아름내 기자 

 

#삼성물산 #홈플랫폼 #홈닉 #홈Io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