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재준 수원시장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간’ 대전환"

이해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5:38]

이재준 수원시장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간’ 대전환"

이해민 기자 | 입력 : 2024/07/08 [15:38]

이재준 수원시장은 “공간의 대전환, 경제의 대전환, 시민생활의 대전환으로 ‘수원 대전환’을 시작하겠다”고 8일 밝혔다. 

▲ 이재준 수원시장이 브리핑에서 발언하고 있다  © 수원시

이재준 시장은 민선 8기 2주년을 맞아 시청 중회의실에서 브리핑을 통해 “광역철도망 구축,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간’을 대전환하고, 첨단과학 연구도시를 조성해 ‘경제’를 대전환하고, 시민에게 꼭 필요한 것을 지원해 ‘생활’을 대전환하겠다”고 말했다.

 

공간 대전환 정책으로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과 ‘도심 재창조 2.0 프로젝트’를 제시하고, “경기남부광역철도 건설사업이 실현되도록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설명하고 “또 신규 정비구역 지정기간을 2년으로 단축해 노후 원도심 정비사업을 빠르게 진행하겠다”고 덧붙였다. 

 

경제 대전환 정책으로는 환상형(環狀形) 첨단과학 혁신 클러스터 조성을 제시했다. 이 시장은 “궁극적인 목표는 서수원권 일원에 300만㎡ 규모 경제자유구역을 만들어 한국형 실리콘밸리를 조성하는 것”이라고 했다.

 

생활 대전환 정책으로는 저층 주거지 집수리 지원사업 ‘새빛하우스’, 1인 가구 지원사업, 지역상권 보호도시 등을 제시했다.

 

이재준 시장은 “경제 대전환을 이루기 위한 최우선 과제는 과도한 규제를 개선하는 것”이라며 “과밀억제권역에 속한 12개 도시가 힘을 모아 무엇보다 시급한 과제인 ‘취득세 중과세 폐지’를 단계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수원시 민생규제혁신추진단을 운영해 시민의 삶을 불편하게 하는 규제를 발굴하고, 신속하게 개선 방안을 마련해 정부에 건의하겠다”며 “시 자체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규제, 정부에 개선을 건의할 규제로 분류해 체계적으로 규제 개선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시민이 빛나는 도시,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가 되도록 모든 역량과 열정을 쏟아붓겠다”고 약속했다.

 

도시정비뉴스 이해민 기자 

 

#수원시 #공간 #도시정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